아바연합선교회
홈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즐겨찾기추가 아바배너링크

의료상담
전체보기
자유게시판
의사친교방
목회자친교방
질문/답변
진료후기
지역섬김 카페
운영위원 카페
사역일지
취재파일
보도자료
공지
아바애경사
사랑의 기도후원
후원자 마당
HOME > 아바카페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신앙칼럼 25(갓피플)
IP : 59.17.142.195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21   작성일 : 22-06-17 18:01:29 |

출처 : NO WHERE IS GOD? | 5분큐티 (godpeople.com)

NO WHERE IS GOD?

<직장인 5분 묵상, 방선기 원용일 직장사역연구소>



"내 영혼아 네가 어찌하여 낙심하며 어찌하여 내 속에서 불안해 하는가 너는 하나님께 소망을 두라 그가 나타나 도우심으로 말미암아 내가 여전히 찬송하리로다" (시42:5)

 

어려운 일이 닥치고 불안할 때 하나님을 믿는 우리 크리스천들도 믿음이 약해집니다.

하나님이 과연 계신 것인가, 왜 지금 나에게 역사하시지 않는가 의심하기도 합니다.

당신에게도 그런 불안과 불편함을 느낀 경험이 있지 않습니까?

 

학생들에게 무신론을 가르치려는 한 교사가 칠판에 큰 글씨로 이렇게 적었습니다.

NO WHERE IS GOD. 하나님은 어디에도 없다는 뜻이었습니다.
그러자 한 크리스천 학생이 나오더니 W자 하나만 지우고는 띄어쓰기를 바꾸어 앞에 붙여 놓았습니다.
NOW HERE IS GOD. 지금 여기에 하나님이 계신다는 뜻이 되었습니다.
하나님을 믿지 않는 사람에게는 하나님이 영원히 보이지 않을 것입니다.
하나님은 어디에도 계시지 않는 것처럼 생각될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존재를 믿고 그분을 중심에 모신 사람은 지금 여기에도 함께 계신 하나님의 존재를 깨닫습니다.

 

이 안목의 차이는 사람의 인생을 좌우합니다.
고통스럽고 불안할 때 하나님이 자기와 함께 계심을 믿는 사람은 하나님을 바라보며 그분께 도움을 요청합니다.
숱한 인생의 고통 속에서 어떤 도움의 대상도 없이 혼자 모든 역경을 헤쳐 나가려는 사람은 얼마나 고달프겠습니까?
우리의 고단하고 힘든 삶의 현장에서 하나님의 존재하심을 늘 확신합시다.
러면 우리는 불안하지 않아도 됩니다.
하나님만을 바랄 때 우리는 하나님이 친히 그 얼굴을 우리에게로 향하여 도움 주시는 것을 통해 결국 놀랍게 하나님을 찬양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일터의 기도 †
고통 받을 때 더욱, 우리를 도우시는 하나님을 먼저 떠올리고 모든 것을 맡길 수 있는 믿음을 주시옵소서.

다음게시물 ▲ 갓피플26
▲ 회원병원 기사자료 13(유승원 원장) "[믿음의 가정을 찾아서] 한의사 유승원 장로 가정"
▲ 신앙 명언
  ▶ 신앙칼럼 25(갓피플)
이전게시물 ▼ 신앙칼럼 24(갓피플)
▼ 신앙칼럼 23 (갓피플) : 사랑하는 내 딸아, 나는 네가 바보라서 좋단다.
▼ 기독교 영화소개<천로역정> 영화보기
아바연합선교회
이용약관 메일무단수집거부 개인취급정보방침
아바연합선교회 220-82-06939 대표 박승용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808, 관악센추리타워 910호
TEL 02-889-5442 FAX 02-889-5443
copyrights(c)ABB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