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바연합선교회
홈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즐겨찾기추가 아바배너링크

의료상담
전체보기
자유게시판
의사친교방
목회자친교방
질문/답변
진료후기
지역섬김 카페
운영위원 카페
사역일지
취재파일
보도자료
공지
아바애경사
사랑의 기도후원
후원자 마당
HOME > 아바카페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영화 소개<기도하는 남자>
IP : 119.197.182.4  글쓴이 : 손온유   조회 : 73   작성일 : 20-06-11 17:18:42 |

안녕하세요, 아바연합선교회 회원님들^^


오늘은 영화소개를 해드리려 합니다. 


한국 교회를 위하여 기도하는 마음으로 최근의 영화를 감상하고 느낀 점을 나누어보겠습니다. 


<기도하는 남자>라는 제목의 이 영화는 2월 20일에 개봉했고, 시중에도 tv로 결제해서 보실 수가 있습니다. 


영화의 내용을 보면서 목회의 현장에 대하여 생각해볼 수 있는 점이 많았습니다. 


주인공 목사님이 결말에서 보여주는 부분으로써 어떤 의미를 던져주고 있었습니다. 


아래의 기사는 본헤럴드라는 인터넷 신문사에서 발췌했습니다.


출처: http://www.bonhd.net/news/articleView.html?idxno=10079(본헤럴드 www.bonhd.net)

(클릭하시면 기사로 이동합니다.)

제목 :【영화】기도하는 남자, 2월 20일 개봉

  • 기자명
  • 본헤럴드
  •  
  •  승인 2020.03.03 21:48
  •  

감독은 기독교 영화가 아니라고 한다. 주인공 직업이 목사일 뿐

가난한 목사의 아내가 호텔에서 다른 남자와 만나는 이유

"영화 두번 본 개척교회 목사입니다. 영상 보는 내 저 사이에 끼어들어 떠들고 싶었습니다. 신앙의 유무를 떠나 생각할 지점이 많은 영화입니다. 감독님 수고많으셨습니다. "

"소름돋게 우리가족 이야기인줄 알았네요. 저희 부모님도 개척교회 목사님에 대리운전으로 투잡 뛰셨고 학창시절 저는 신발에 구멍나서 물 다 들어와도 신발 하나 사달라고 할 수도 없을정도로 힘든 형편이었습니다. 지금도 별반 다를것 없지만. 돈 뿐만이 아니라 교회는 누구든 아무때나 들락날락 할 수 있기때문에 범죄에도 노출이 많이 되어있었죠. 부모님은 사랑하지만 다시는 종교인의 자녀로 태어나고싶지 않습니다. 안타깝지만 제가 겪은 개척교회의 현실은 영화보다 더 했던것 같네요



다음게시물 ▲ 나사로의 노래
▲ 6.25 믿음의 명장
▲ 약 100년전 현재 한국을 바라본 외국인
  ▶ 영화 소개<기도하는 남자>
이전게시물 ▼ 성적으로 타락하면 망합니다.
▼ 천로역정을 쓴 존 번연
▼ 약할 때 강함 되시는 주님
아바연합선교회
이용약관 메일무단수집거부 개인취급정보방침
아바연합선교회 220-82-06939 대표 박승용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808, 관악센추리타워 910호
TEL 02-889-5442 FAX 02-889-5443
copyrights(c)ABB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