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바연합선교회
홈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즐겨찾기추가 아바배너링크

의료상담
전체보기
자유게시판
의사친교방
목회자친교방
질문/답변
진료후기
지역섬김 카페
운영위원 카페
사역일지
취재파일
보도자료
공지
아바애경사
사랑의 기도후원
후원자 마당
HOME > 아바카페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바벨론 강가에서
IP : 119.197.182.4  글쓴이 : 손온유   조회 : 28   작성일 : 20-05-15 16:15:34 |

시편 137편을 노래로 부른 보니엠의 <바벨론 강가에서>를 소개해드립니다. 


이 노래는 B.C 586년경 이스라엘 남유다왕국이 멸망한 시기를 슬퍼하는 내용의 가사입니다. 


남유다 왕국이 바벨론 왕국에 점령당해 멸망하고, 많은 이스라엘 사람들을 포로로 끌고갔을 때, 


이스라엘 사람들이 처했던 비참한 상황을 말해주고 있습니다. 


흔히, 팝송으로 알려져 있었는데, 경쾌한 노래를 듣고 있자면 내용이 더 의미있게 와닿습니다. 



노래 동영상 : https://www.youtube.com/watch?v=UB4OKEYqCCc


가사입니다. 


By the rivers of Babylon, there we sat down
바빌론 강가에 우리는 앉아 있었죠.
Yeah we wept, when we remember Zion.
그래요 우리는 울었어요. 시온을 생각하면서.
 
When the wicked carried us away in captivity
악한 사람들이 우리를 포로로 붙잡아 왔을 때
Required from us a song
우리에게 노래를 요구했지요.
Now how shall we sing the lord's song in a strange land
지금 우리가 이국땅에서 어찌 주님의 노래를 부를 수 있나요.
 
Let the words of our mouth and the meditation of our heart
우리 입에서 나오는 말과 우리 마음의 묵상을
Be acceptable in thy sight here tonight
오늘밤 이곳 당신의 눈앞에서 받아들여주소서.




다음게시물 ▲ 약할 때 강함 되시는 주님
▲ 천로역정을 쓴 존 번연
  ▶ 바벨론 강가에서
이전게시물 ▼ 탈무드 10가지 명언
▼ 루터와 교회
▼ 죽음에 대하여
아바연합선교회
이용약관 메일무단수집거부 개인취급정보방침
아바연합선교회 220-82-06939 대표 박승용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808, 관악센추리타워 910호
TEL 02-889-5442 FAX 02-889-5443
copyrights(c)ABBA. All rights reserved.